김천 강성면옥

제가 좋아하는 냉면집 김천에 있는 강성면옥 입니다.

사실 역 앞에 있는 것도 아니고 터미널 근처에 있는 것도 아니라 접근성은 자차로만 좋습니다.

김천ic근처라서요.

제가 수도권 을밀대나 우레옥, 또 어쩌고 하는 유명 평냉집이나 그 외 다른 냉면집을 가본 적이 없어서 비교는 어렵고요.

제 생활 반경에서 먹어본 냉면중에 가장 제 입맛에 맞았습니다.

육수는 직접 고아서 만드시는 것 같습니다.

가격은 보시다시피 물냉,비냉 8000원 회냉면 1만원입니다.

작년인가에 냉면들이 천원씩 올랐고 회냉면은 2천원 오른거 같습니다.

저는 아내랑 가면 회냉면 하나 물냉면 하나 시킵니다.

비빔냉면이나 회냉면을 시키면 온육수가 나오는데 아들이 엄청 좋아라 합니다.

곱배기 시키면 천원 추가고 면을 두배로 줍니다.

저는 양이 적어서 그런지 곱배기도 다 못먹고 버거울 때가 많아서 수육은 냉면 보통 시킬때만 시키는데 맛은 쏘쏘합니다..

육수를 뽑느라 수육은 기본적으로 항상 있는 것 같습니다.

유명 냉면집을 안 가봐서 굳이 찾아서 드셔보라는 말씀은 못 드리겠고 일 있어서 김천ic 근방에 오시면 한 번 들러보실 만 합니다.

백종원 아저씨가 얼마전에 왔다갔는지 같이 찍은 사진 걸어놨더군요...

저는 회냉면에 온육수 조합을 제일 좋아하지만 물냉면도 간이 세지 않고 부드러우면서 맛있어서 자주 먹습니다..

메뉴는 항상 메뉴판에 있는 냉면 세가지와 수육이 끗~ 입니다.

[[ 이 글의 반응 ]]

폰으로 적고 pc로 수정중이었는데 냉면집 딱 세 글자 적어놨을 때 보셨군요..

제 입맛엔 여기가 최고입니다.^^
으아아아아 마딛겠읍니다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